조폭 즉 조직폭력배들은.
시내 이곳저곳의 시장에서 영향력을 행사하고있다.
세금을 받는등 여기저기서 횡포를 부리는 조직폭력배들은 막을 방법이 없어보인다.
하지만 마장동 축산물시장은 그들의 영향권 밖이다.
1982년 보호비를 요구하던 조직폭력배들은 마장동 축산물시장의 상인들의 칼에 사망하는등.
보호비와 세금을 요구하다 사망하는경우가 역사적으로도 수십번이나 됬다.
조직폭력배보다 칼을 다루는 기술이 배이상인 축산물시장 상인들을 건들수가 없는것이다.
1982년당시 조직폭력배가 12cm 단검을 들고 상인을 위협하자 .
상인은 태연히 "돼지 멱따는 소리 들어봤나?" 라고 말하며 조직폭력배의 복부에 칼을 꽂았다고한다.


 


Posted by 송충이눈썹 록 리 윤동진

댓글을 달아 주세요